교회소식

 

 

 

한결교회 - 교회 조직, 황성현 담임목사 위임식, 김수곤 전도사 목사 안수식, 장로 등 임직식 종합

복음뉴스 1 07.24 12:15
dc54c663592e94396d1754d9ee2925e7_1563984431_9744.jpg

한결교회(담임 황성현 목사)는 7월 21일(주일) 오후 5시에 RCA 팰리세이드노회 주관으로 교회를 조직하고 황성현 목사의 담임목사 위임식을 거행했다. 이어서, 2013년 9월부터 중고등부 사역을 담당해 온 김수곤 전도사의 목사 안수식을 거행하고, 교회의 일꾼들을 세우는 임직식을 거행했다.


이 모든 순서를 진행하기에 앞서 드린 예배는 황성현 목사가 인도했다.

원도연 목사(RCA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장, 시온제일교회)가 기도한 후에, 황성현 목사가 에베소서 1장 2-6절과 4장 11-12절을 봉독했다. 한결교회 찬양팀의 찬양 후에, 정광희 목사(뉴저지 영광장로교회)가 "온전한 자를 위하여"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정광희 목사는 "하나님의 일하심에는 항상 목적이 있다. 하나님이 하시는 일에는 우연이 없다. 하나님이 세상을 창조하시고 역사를 운행하시는 것은 반드시 어떤 목적을 두고 하신다. 오늘 하나님은 목적을 가지고 우리  한결 교회를 세우고  일꾼을 세우신다. 하나님은 교회를 세우고 일꾼을 세우는 그 자체에 목적을 두는 것이 아니다.  하나님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수단으로 교회를 세우고 일군을 세우는 것인 줄 믿는다.  

하나님이 이 땅에 지상교회를 세운 목적은 일하기 위해서 세운 것이 아니고 거룩하고 흠 없는 하나님의 아들인 예수님의  성품을 가진 자녀로 만드는데 있다. 하나님이 교회를 세우신 것은 성도들을 일 시켜 먹으려고 세우신 것이 아니고, 거룩하고 흠 없는 하나님의 아들로 온전케 만들어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 신령한 기업의 상속자로 만들기 위함이다.  그러니까 교회는 거룩하고 흠 없는 온전한 하나님의 아들로 만들어지고 챙겨지게 하는 곳이다.  다시 말하면 예수로 챙겨져야 한다.

하나님이 직분자를 세우신 목적은 성도를 온전케 하여 예수님의 몸을 세우기 위해서이다.  그리스도의 몸을 세운다는 것은 성도들을 온전케 하여 예수님의 몸으로 만들기 위함이다.

직분은 교회의 조직체의 운영에 초점으로 맞추어 진 것이 아니다.  직분과 직책은 성도들의 온전함을 위해 존재하는 자들이지 결코 교회를 운영하는 사람들이 아니다. 교회는 사람들에 의해서 운영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에 의해서 끌려가는 것이다.

직분자는 거룩한 성도를 만들기 위한 하나님의 소모품이다.   목사가 그렇고, 장로가 그렇고, 안수 집사가 그렇고, 권사가 그렇다. 그들을 하나님이 소모품으로 사용하신 것이다. 직분자들은 그렇게 소모품이 되어 가면 갈수록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거룩해 지고 온전하게 하나님이 만들어 주시는 것이다.   이것이 직분자들의 은혜이다.  교회의 직분은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목사의 직분을 가짐으로 주님 앞에 섰을 때 내가 예수로 챙겨져야 한다.  목사는 자신을 하나님의 소모품으로 되어 질 때 예수로 챙겨지는 것이다.

성도는 직분자들을 통해서, 직분자들은 성도를 통해서 하나님의 거룩하고 온전한 성품으로 함께 만들어져서 하늘에 기업을 함께 받게 될 것이다.  그래서 각자의 자리에서 거룩함과 온전함을 챙기시기 바란다."는 요지의 설교를 했다.


예배, 교회 조직, 황성현 목사 위임식, 김수곤 전도사 목사 안수식, 장로와 집사 임직식 등 모든 순서가 끝난 후에 김재준 목사가 한결교회의 교인과 임직자에게 권면을 했다.

dc54c663592e94396d1754d9ee2925e7_1563984598_8934.jpg

dc54c663592e94396d1754d9ee2925e7_1563984633_9447.jpg

dc54c663592e94396d1754d9ee2925e7_1563984650_434.jpg

김재준 목사는 "Hawthorne Gospel Church라는 이름의 큰 교회가 있다. 그 교회가 새신자 교육을 할 때 쓰는 교재가 있는데, 그 교재의 첫 번째 항목에 '교회에서 가십하지 말라', 두 번째 항목에 '통제되지 않은 말을 하지 말라'고 인쇄되어 있다.

교회에서 말조심해야 된다. 말로 교회를 세우기도 하지만, 말로 교회를 허물기도 한다. 말을 함부로 하면 자식도 싫어한다.

오늘 장로로, 집사로, 권사로 임직하고 취임하는 분들은 교회를 세우는 말을 하기 바란다. '우리 교회 너무 좋아... 목사님 너무 훌륭하셔... 우리 교회 한번 와 봐...'

성도는 교회의 권위를 인정해야 한다. 교회는 예수님께서 피값으로 사신 예수님의 몸이고, 예수님이 머리가 되시고, 예수님이 주인이신 곳이다. 사람이 주인이 아니다. 개척한 목사나 영향력 있는 장로가 주인이 아니다.

신앙의 지도를 받으려면 목사의 권위를 인정해야 한다. 우리는 권위를 인정하지 않는 대상으로부터 지도를 받거나 교육을 받지 않는다. 학습과 교육의 기본은 권위를 인정하는 것이다.

세상의 명예는 권세가 없어도, 하나님이 목사에게 주신 사명과 권세가 있다. 그걸 인정해야 된다. 하나님을 인정한다면, 하나님이 목사에게 주신 권위를 인정해야 한다. 그래야 교회가 강건하게 선다"는 요지의 권면을 했다.


이풍삼 목사(한동산장로교회)는 "돈으로도 못가요 하나님 나라 힘으로도 못가요 하나님 나라..." 찬양을 함께 부르는 것으로 축사를 시작했다.

이풍삼 목사는 9 문장으로 간결하면서도 가슴 속 깊은 곳까지 스며드는 축사를 했다.

"하나님께서 이곳에 음부의 권세도 이기는 한결교회를 세워주심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지난 7년 동안 진리의 말씀이 변질되지 않고 한결교회를 통해 전해질 수 있었음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영혼 구원 사역에 앞장 선 한결교회로 일하게 하심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좋은 목사님을 오늘 위임하게 하시고 좋은 목사님을 안수하게 하심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좋은 일꾼을 허락해 주시고 세워주신 하나님께 감사하고 축하한다.

RCA 조직 교회 됨을 감사하고 축하한다.

좋은 교인들 주시고 화기애애한 은혜의 교회 되게 하심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한결교회가 주님의 이름만 높이고 멀리 전하게 하심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앞으로 또 7년 하나님께서 은혜 주실 것에 감사하고 축하한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7.24 12:29
한결교회 교회 조직, 담임목사 위임 및 목사 안수, 장로 명예장로 안수집사 권사 임직식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Sw5sLkh9BkXGm7fM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93 외부 참석자가 많았던 오늘의목양교회 '2019 가을 부흥회' 댓글+1 복음뉴스 09:50
292 동영상으로 보는 오늘의목양교회 2019 가을 부흥회 둘째 날 댓글+1 복음뉴스 09:12
291 동영상으로 보는 한무리교회 창립 31주년 선교 부흥회 첫째 날 댓글+1 복음뉴스 10.17
290 동영상으로 보는 은혜교회 창립 32주년 기념 송태근 목사 초청 부흥회 댓글+1 복음뉴스 10.16
289 뉴저지 초대교회 2019년 목회자 대학생 자녀 장학생 선발 복음뉴스 09.24
288 퀸즈장로교회, "다민족과 다음세대를 위한 자리"가 될 새성전 착공 감사 예배 드려 댓글+1 복음뉴스 09.22
287 이병홍 목사 - "NO 원로목사, 은퇴 후에 교회 떠나" 복음뉴스 09.22
286 한소망교회 정세훈 담임목사 위임 및 장로 임직식 댓글+1 복음뉴스 09.22
285 뉴욕 새생명장로교회(담임 허윤준 목사) "21일 특별 새벽 기도회" 시작 댓글+1 복음뉴스 09.17
284 "성령의 열매가 맺혀야 변화돼!" - 유기성 목사, 예수 동행 연합 집회 둘째 날 설교 댓글+1 복음뉴스 09.15
283 뉴욕그레잇넥교회 "예수 DNA 부흥 집회" -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 댓글+1 복음뉴스 09.14
282 임순웅 집사 100세 생일 축하, 좋은씨앗교회 댓글+1 복음뉴스 09.09
281 EM 교회 설립 및 임직식 거행 - 설립 35주년 맞은 아가페장로교회 복음뉴스 09.02
280 아가페장로교회, 교회 설립 35주년 기념 주일에 EM 교회 설립 복음뉴스 09.02
279 오늘의목양교회 "한 생명 초청 잔치"에 15명의 피초청인 참석 댓글+1 복음뉴스 08.22
278 송병기 목사 은퇴, 허신국 목사 취임 - 목양장로교회 댓글+1 복음뉴스 08.21
277 한성개혁교회, 박종호 장로 초청 찬양 & 간증 집회 가져 댓글+1 복음뉴스 08.12
276 김귀안 목사, "목회 초년병처럼 섬기겠다"고 다짐 댓글+1 복음뉴스 08.08
275 모자이크교회, 이용규 선교사 초청 부흥집회 열어 댓글+1 복음뉴스 08.08
274 세빛교회 김귀안 담임목사 위임식 순서별 편집 동영상 복음뉴스 07.29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