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뉴욕우리교회, 삼일절 기념 예배 후 애국지사 황기환 선생 묘소 참배

복음뉴스 0 03.06 15:17

뉴욕우리교회(담임 조원태 목사)는 3월 1일 매스페스 본당에서 성인과 1.5세, 2세를 망라한 전교인이 3.1 운동 101주년 기념 주일 예배를 드렸다. 기념 예배는 애국가 제창과 기미독립선언문 낭독에 이어 태극기를 손에 쥐고 대한독립만세 삼창을 외치는 순서로 진행됐다.  

 

237dfbfd472a4f493b749dc058e0e20e_1583525704_8717.jpg
 

세대를 초월하여 신앙공동체의 모든 구성원들이 모국의 소중한 역사를 새기며 올바른 신앙인의 삶을 실천하고자 뉴욕우리교회는 매년 삼일절 기념 예배를 드려왔다. 

 

조원태 목사는 이날 구약성경의 느헤미야 2장을 본문으로 한 설교에서 3.1 만세운동에 앞장섰던 기독교인들의 정신을 기억하며 오늘날 당면한 수심들을 믿음으로 넘어서는 촉진자의 기개로 살아가자고 강조했다.  

 

237dfbfd472a4f493b749dc058e0e20e_1583525726_4616.jpg
 

기념 예배를 마친 교인들은 인근 마운트 올리벳 공동묘지로 이동하여 애국지사 황기환 선생의 묘소를 참배하고 추모식을 거행했다. 추모식에선 황기환 선생의 독립운동 생애를 소개하고 추모사 낭독과 추모 노래를 봉헌한 후 1세부터 2세까지 참가한 교인들이 두루 소감을 나누었다. 몇 해 전에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의 실제 주인공으로 알려진 황기환 선생은 10대의 나이에 미국으로 이주하여 고초를 겪다가 제1차 세계대전에 미군 장교로 참전하고 종전 후 유럽과 미국을 무대로 독립운동을 펼친 의인이다.  

 

237dfbfd472a4f493b749dc058e0e20e_1583525750_8264.jpg
 

황기환 선생은 임시정부 파리위원부 서기장으로 승전국들을 상대로 대한독립의 당위성을 알리는 활동에 집중하는 한편 러시아와 북해를 거쳐 영국까지 흘러들어온 한인 노동자들이 일본으로 송환될 위기에 처하자 영국 정부를 상대로 맹렬히 구명 운동을 벌여 그들을 프랑스로 이주시키기도 했다. 미국으로 돌아온 황기환 선생은 1923년에 40세로 뉴욕에서 운명하였으며 묘소 소재지가 알려지지 않다가 2008년에 뉴욕한인교회와 한인들에 의해 사망 후 86년 만에 현 위치에서 발견되었다. 한국 정부는 황기환 선생에게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했으며 국가보훈처는 소정의 절차를 거쳐 황기환 선생의 유해를 대전직할시 현충원에 봉환하는 작업에 착수했다. 이날의 참배는 고인의 유해가 한국으로 옮겨지기 전에 현 묘소에서의 마지막 추모 행사였다.  

 

237dfbfd472a4f493b749dc058e0e20e_1583525769_4444.jpg
 

삼일절 기념 예배와 황기환 선생 묘소 참배를 주관한 조원태 목사는 “오늘의 행사들을 통하여 다음 세대를 역사의 한복판에 세워 자긍심을 심어 주었다” 고 의의를 설명하며 “황기환 선생의 묘소가 모국의 현충원으로 이장되더라도 범동포적 차원에서 가묘를 세워서라도 동포사회가 애국지사의 뜻을 이어가길 바란다” 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42 유영교회, 설립 9주년 기념 퀴즈 대회 및 Drive Thru 방식 선물 전달 복음뉴스 06.03
341 필그림선교교회, 사랑나눔 행진 이어져 - 뉴저지교협에 만 불 전달 복음뉴스 05.31
340 뉴저지장로교회, 축구장에서 드라이브인 예배 드려 복음뉴스 05.26
339 한울림교회, 퀸즈장로병원에 KN-95 마스크 600장 전달 복음뉴스 05.04
338 한빛교회 - 뉴욕가정상담소에 천 불 전달 복음뉴스 04.30
337 유영교회 - "슬기로운 자가 격리를 위한 '전교인 도전 1대 100 화상 퀴즈 대회'" 개… 복음뉴스 04.27
336 뉴저지 새언약교회 - "코로나 바이러스(COVID-19) 극복을 위한 기도문" 으로 하루 … 복음뉴스 04.26
335 뉴욕우리교회 코로나 긴급대응 전문 사역팀 - 교우들과 외부 단체에 필요한 도움 제공 복음뉴스 04.24
334 익명의 퀸즈한인교회 교인 - 어려운 처지의 교우들을 위해 23만 불 지정 헌금 복음뉴스 04.22
333 뉴저지 새언약교회의 첫 온라인 주일 예배 복음뉴스 03.22
332 '스마트폰을 이용한 라이브 예배' 무료 강의 - 19일(금)과 20일(토) 오전 10시 뉴… 복음뉴스 03.19
331 필그림선교교회, 사랑의 마스크 제작과 나눔 운동 시작 댓글+1 복음뉴스 03.17
330 주예수사랑교회, 3월 8일(주일) 새벽부터 "제7차 특별 50일 새벽 집회" 시작 복음뉴스 03.06
열람중 뉴욕우리교회, 삼일절 기념 예배 후 애국지사 황기환 선생 묘소 참배 복음뉴스 03.06
328 "산에 막혀도, 넘어져도, 빛의 갑옷을 입고 일어서겠다" - 뉴저지 길교회 이전 감사 예배 복음뉴스 03.04
327 "기쁨과 감격의 드림 공동체, 사랑과 섬김의 나눔 공동체" - 한성개혁교회 창립 28주년 … 복음뉴스 03.04
326 뉴저지 한무리교회, "2020 소그룹을 통한 건강한 교회 세우기 목회자 세미나" 개최 복음뉴스 02.28
325 필그림선교교회 당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COVID-19)에 대한 필그림 선교 교인의 … 복음뉴스 02.28
324 뉴욕우리교회, "여명 콘서트" 개최 복음뉴스 02.28
323 주예수사랑교회 - 과테말라 선교지 교회 헌당식 거행 복음뉴스 02.19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