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속보]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 부결

복음뉴스 1 04.08 22:50

1140274820_oeH2MIvt_1d12bbd4c05c57f917f4a34fed9bcdd44434696b.jpg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이 부결되었다.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미노회는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을 무기명 비밀 투표에 붙여 찬성 11표, 반대 25표, 무효 2표로 부결시켰다.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미노회는 4월 8일(월) 오후 8시 뉴저지 소망교회(담임 박상천 목사)에서 임시노회를 열어 '팰리세이드교회의 교회해산' 건을 처리했다.

 

팰리세이드교회 행정전권위원장 남후남 장로가 안건 상정 이유를 보고하고, 김대호 목사가 그 동안의 과정을 보고한 후에, 제법 오랜 시간 동안 질의와 응답이 계속되었다. 

 

"저희들이 교회를 살릴 수 있도록 한번 기회를 달라. 하나님의 교회를 지키게 해달라"는 팰리세이드교회 교인들의 간절한 호소가 이어졌다. 허봉기 목사가 "팰리세이드교회가 자생할 수 있는 방법을 찾겠다고 하니까, 기회를 주는 것이 좋겠다"는 발언을 했다.

 

한동안 발언들이 이어진 후에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이 무기명 비밀 투표에 붙여졌다. 개표가 완료되고 투표 결과가 발표되자 방청석에 앉아 있던 팰리세이드교회 교인들은 박수를 치며 환호했다.

 

팰리세이드교회의 교인이 제기한 파산 신청에 대한 법원의 판단이 어떻게 나오느냐에 따라 상황이 달라지겠지만, 팰리세이드교회는 5월 10일 이전에 320만 불 정도로 예상되는 부채를 청산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4.08 23:42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미노회 임시노회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bjxcJ8VAzbYKY3mK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39 일본인 선교를 위한 한일 찬양 집회 댓글+2 복음뉴스 04.17
838 뉴욕 교협,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22개 지역에서 드려 댓글+1 복음뉴스 04.12
열람중 [속보]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 부결 댓글+1 복음뉴스 04.08
836 천기총, 신천지에 공개토론 제안 복음뉴스 04.06
835 입양 52년 만에 미국 시민이 된 한인 입양인, 월드허그 도움… 복음뉴스 04.06
834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 22개 지역에서 드려 댓글+3 복음뉴스 04.05
833 RCA 팰리세이드노회 "Thriving Congreations… 댓글+1 복음뉴스 04.03
832 강유남 목사, 노회와의 행정 교류 단절(탈퇴) 공고 복음뉴스 03.31
831 커피 브레이크 소그룹 인도자 워크샵에 101명 참석 댓글+1 복음뉴스 03.25
830 뉴저지 실버 미션 스쿨 제31기 개강 댓글+2 복음뉴스 03.25
829 고 이민용 목사(향년 48세) 조문 예식에 400여 명 참석 댓글+1 복음뉴스 03.25
828 러브 뉴저지 3월 일일 부흥회 댓글+2 복음뉴스 03.24
827 콜롬비아 등 중남미에까지 확산된 어머니 기도회 복음뉴스 03.23
826 뉴욕장로연합회 제65차 조찬 기도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5 "미주 한인 드리머 문예 공모전" 시상식 및 전시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4 뉴저지 이보교 - 동산교회에서 설명회 및 법률 상담 가져 복음뉴스 03.23
823 세이연, 달라스에서 제8회 정기총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2 낮은울타리 "부모회복학교(HMMS) 리더십 컨퍼런스" 개최 복음뉴스 03.23
821 고 문동환 목사 추모 예식 복음뉴스 03.23
820 제2회 희망 콘서트 열어 다카 드리머들에게 장학금 전달 복음뉴스 03.23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