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뉴욕 교협,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22개 지역에서 드려

복음뉴스 1 04.12 17:08
9e08fa8537d6f8bc2538bd766282d965_1555103237_14.jpg

뉴욕 교협(회장 정순원 목사)은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및 성령화 대성회' 준비 기도회를 4월 11일(목) 오전 10시 30분에 뉴욕베데스다교회에서 가졌다.

전희수 목사가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베'의 준비 상황에 대하여, 회장 정순원 목사가 '2019년 성령화 대성회', '2019년 할렐루야 뉴욕 복음화 대회' 및 '차세대를 위한 집회' 준비 상황에 대하여 보고했다.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는 4월 21일(주일) 새벽 6시에 22개 지역별로 드린다. 뉴욕 교협은 지역별 예배 장소와 소속 교회 명단과 함께 지역장과 설교자를 공고했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면,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다.


뉴욕 교협의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및 성령화 대성회 준비 기도회'를 취재하면서 갖게 된 의구심이 있다. 뉴욕 교협의 공식 회의에 총회, 임실행위원회 외에 '기도회 회의'가 언제 추가되었는가에 관한 것이다. 기도회의 순서지에 "예배 순서"와 "회무 처리"로 나와 있다. 기도회에 "회무 처리" 순서가 포함되어 있는 것을 이해할 수가 없다. "회무 처리"를 '경과 보고'(또는 '준비 상황 보고')로 바꾸어 표기하는 것이 옳다. 

전체 참석자가 38명인데 60명의 회원이 참석했다고 보고한 서기 이창종 목사

공식 회의가 아닌데, "회원 점명"을 하는 것은 우스꽝스러운 일이다. 그리고, 기왕에 숫자를 세는 것이라면, 정확히 헤아려야 한다. 4월 11일에 있었던 기도회에 참석한 사람의 숫자는 취재진과 교협 직원을 포함하여 38명이었다. 헌데 서기 이창종 목사는 "장로님들을 포함하여 60명이 참석했다"고 당당하게 보고했다. 회원 점명을 할 때는, 회원이 아닌 사람은 당연히 포함시키지 말아야 한다. 취재진과 교협 직원을 합한 전체 참석자가 38명이었는데, 60명의 회원이 참석했다고 보고하는 서기, 이에 대하여 단 한 마디의 이의도 제기하지 않은 회장을 비롯한 모든 회원들... 뉴욕 교협 제45회기는 "성결한 삶"을 표어로 내 걸었다. 그 표어에 걸맞는 뉴욕 교협 제45회기가 되기 바란다. 

'2019년 성령화 대성회'는 5월 10일부터 12일까지 프라미스교회에서 열린다. 강사는 윤보환 목사이다.

'2019년 할렐루야 뉴욕 복음화 대회'는 7월 12일부터 14일까지 프라미스교회에서 열린다. 강사는 정연철 목사이다.

'차세대를 위한 집회'는 9월 6일부터 8일까지 뉴욕장로교회에서 열린다. 강사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기도회의 예배 순서는 권캐더린 목사가 인도했다. 이지용 목사가 기도를, 김요한 장로가 성경 봉독을, 이만호 목사가 잠언 5장 9-14절을 본문으로 '두렵건대 빼앗기지 말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김원기 목사가 축도를 담당했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4.12 17:20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및 성령화 대성회 준비 기도회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anV9Hy5oyK7bXYEe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39 일본인 선교를 위한 한일 찬양 집회 댓글+2 복음뉴스 04.17
열람중 뉴욕 교협,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22개 지역에서 드려 댓글+1 복음뉴스 04.12
837 [속보] 팰리세이드교회 해산 건 부결 댓글+1 복음뉴스 04.08
836 천기총, 신천지에 공개토론 제안 복음뉴스 04.06
835 입양 52년 만에 미국 시민이 된 한인 입양인, 월드허그 도움… 복음뉴스 04.06
834 2019년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 22개 지역에서 드려 댓글+3 복음뉴스 04.05
833 RCA 팰리세이드노회 "Thriving Congreations… 댓글+1 복음뉴스 04.03
832 강유남 목사, 노회와의 행정 교류 단절(탈퇴) 공고 복음뉴스 03.31
831 커피 브레이크 소그룹 인도자 워크샵에 101명 참석 댓글+1 복음뉴스 03.25
830 뉴저지 실버 미션 스쿨 제31기 개강 댓글+2 복음뉴스 03.25
829 고 이민용 목사(향년 48세) 조문 예식에 400여 명 참석 댓글+1 복음뉴스 03.25
828 러브 뉴저지 3월 일일 부흥회 댓글+2 복음뉴스 03.24
827 콜롬비아 등 중남미에까지 확산된 어머니 기도회 복음뉴스 03.23
826 뉴욕장로연합회 제65차 조찬 기도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5 "미주 한인 드리머 문예 공모전" 시상식 및 전시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4 뉴저지 이보교 - 동산교회에서 설명회 및 법률 상담 가져 복음뉴스 03.23
823 세이연, 달라스에서 제8회 정기총회 개최 복음뉴스 03.23
822 낮은울타리 "부모회복학교(HMMS) 리더십 컨퍼런스" 개최 복음뉴스 03.23
821 고 문동환 목사 추모 예식 복음뉴스 03.23
820 제2회 희망 콘서트 열어 다카 드리머들에게 장학금 전달 복음뉴스 03.23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