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 큰 숙제 남기고 폐막

복음뉴스 5 06.11 23:14

뉴저지 교협(회장 홍인석 목사)이 주최하는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셋째 날 집회가 9일(주일) 오후 5시부터 한소망교회에서 시작되었다.

 

cd8e8516bbb0ab988bc1aad835186d3c_1560308775_51.jpg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라는 주제로 열린 "2019 호산나 전도 대회"는 이승종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셋째 날 집회의 사회는 부회장 장동신 목사가 맡았다.

 

집회 시작 시간이 되었는데도 참석자 수는 수 십 명에도 미달했다. 예배로의 부름 순서 뒤에 경배와 찬양 순서를 진행했던 첫날과 둘째 날과는 달리, 셋째 날에는 경배와 찬양 순서를 먼저 진행했다.

 

cd8e8516bbb0ab988bc1aad835186d3c_1560308806_14.jpg
cd8e8516bbb0ab988bc1aad835186d3c_1560308823_17.jpg
cd8e8516bbb0ab988bc1aad835186d3c_1560308839_47.jpg
cd8e8516bbb0ab988bc1aad835186d3c_1560308854_11.jpg
 

북미원주민단기선교찬양팀의 첫번 째 경배와 찬양, 사회자 장동신 목사(부회장, 오늘의목양교회)의 예배로의 부름, 북미원주민단기선교찬양팀의 두번 째 경배와 찬양, 김성욱 집사 등의 특별 찬양 오페라 "돌아온 탕자" 중, 오범준 목사(방주교회)의 기도, 김동권 목사(새사람교회)의 성경 봉독, 뉴저지초대교회 성가대의 찬양(곡명 : 마라나타), 강사 이승종 목사의 말씀, 백형두 목사(갈보리순복음교회)의 봉헌 기도, 뉴저지남성목사합창단의 봉헌 찬양(곡명 : 성령께서 역사 하시면), 총무 박인갑 목사(새방주교회)의 광고, 육민호 목사(주소원교회)의 합심 기도 인도, 찬송 "일어나라 주의 백성 빛을 발하라", 이병준 목사(전 회장, 한길교회)의 축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강사 이승종 목사는 사무엘상 17장 45-50절을 본문으로 하여 "믿음의 능력 회복"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 목사는 셋째 날에도 많은 예화를 섞어가며 말씀을 전했다. 성도들 누구나가 경험하는 이야기들, 다른 사람들만의 이야기가 아닌 나 자신의 이야기들을 나누었다. 작게 느껴질 수도 있는 이야기들, 그러나 결코 무시해서는 안되는 이야기들, 작게 생각되어지지만 근본이 되는 이야기들을 했다.

 

강사 이승종 목사는 KWMC(기독교한인세계선교협의회) 사무총장, 어깨동무 사역원 대표, 샌디에고 예수마을교회 담임, KCNK(북한동포를 사랑하는 한인교회 연대) 이사장, Back to Northfield 이사장, 재단법인 ‘아름다운 윤동주’ 이사장, 몽골국제대학교 재단 이사장, GMIT & Pan Pacific Film Festival 대표 및 이사장으로 있다.

 

강사 이승종 목사는 10일(월) 오전 10시에 있을 목회자 세미나에서는 "차세대 양육과 통일 선교"라는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셋째 날의 집회 참석자는 230명 정도였다. 

 

2019 호산나 전도 대회는 성도들의 외면과 무관심 속에 3일 동안의 집회를 모두 마쳤다. 어떻게 해야 성도들을 호산나 대회에 참석하게 할 수 있을런지를 심각하게 고민해야 할 숙제가 뉴저지 교협 제33회기에 지워졌다.

 

2019 호산나 전도대회 셋째 날 노컷 동영상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gospel_tv&wr_id=457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셋째 날 사진 모음
     https://photos.app.goo.gl/kqJXHNhUCRsRb7ct5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프로그램
     https://www.bogeumnews.com/pdf/06.pdf

 

2019 호산나 전도대회 셋째 날 순서별 편집 동영상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2034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셋째 날 이승종 목사의 말씀 "믿음의 능력 회복"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2032

 

뉴저지 교협의 차후 일정은 아래와 같다

 

호산나청소년선교대회

일시 : 6월 28일(금) 오후 6시 30분, 29일(토) 오후 1시(축제) & 오후 5시(집회)

장소 : Dwight Morrow High School

 

이찬수 목사 초청 목회자 세미나

일시 : 7월 20일(오전 10시)  

장소 : 온누리교회

 

호산나어린이찬양제

일시 : 9월 8일(주일) 오후 5시

장소 : 한무리교회

 

정기총회

일시 : 9월 26일(목)

장소 : 오늘의목양교회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6.11 23:15
2019 호산나 전도대회 셋째 날 노컷 동영상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gospel_tv&wr_id=457
복음뉴스 06.11 23:16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셋째 날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kqJXHNhUCRsRb7ct5
복음뉴스 06.11 23:16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프로그램 ==> https://www.bogeumnews.com/pdf/06.pdf
복음뉴스 06.11 23:16
2019 호산나 전도대회 셋째 날 순서별 편집 동영상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2034
복음뉴스 06.11 23:17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셋째 날 이승종 목사의 말씀 "믿음의 능력 회복"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20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76 예장백석총회, 결국 분열되나? - 유만석 목사 등 제42회 예장백석대신 총회 소집 공고 복음뉴스 09.11
975 뉴저지장로연합회, 커뮤니티브리지 펀드에 성금 $ 1,000 전달 복음뉴스 09.11
974 “총회법도 지키고 명성교회도 살리고” - 예장통합 총회 수습전권위원장 채영남 목사, "양측… 복음뉴스 09.10
973 서철원 박사 초청 신학 세미나 등 유익한 세미나 줄 이어 복음뉴스 09.09
972 뉴욕장로성가단, 독일 찬양 선교 마치고 귀국 댓글+1 복음뉴스 09.09
971 다섯 교회만 참가한 호산나 어린이 찬양제 댓글+1 복음뉴스 09.09
970 회장에 양민석 목사, 부회장에 문석호 목사 단독 출마 - 뉴욕 교협 회장, 부회장 선거 후… 복음뉴스 09.06
969 장종현 총회장 “금권선거 차단 목적” - “향후 7년간 부총회장을 선거 없이 지명하겠다”는… 복음뉴스 09.06
968 "볼리비아 대통형 후보 정치현 박사 미주 지원 협력단" 발족 - 미주 동포 사회의 지지와 … 댓글+1 복음뉴스 09.03
967 뉴욕 교협 제45회기 제4차 임,실행위원회 상보(詳報) 댓글+1 복음뉴스 09.04
966 예장백석, “다시 장종현 목사, 다시 백석으로” 복음뉴스 09.03
965 뉴욕신학대학교, 대학원 - 상담대학원 신설하고, 2019학년도 가을 학기 개강 예배 드려 댓글+1 복음뉴스 09.03
964 총신대 신대원 교수회 “총회, 목회자 양성기관 아냐" 복음뉴스 09.01
963 "가정 폭력 피해자의 법적 신분은 묻지 못한다" - 가정 폭력 및 아동 폭력 근절 교회의 … 댓글+4 복음뉴스 08.29
962 제33회 어머니 기도회 - 신동숙 사모 "빛의 열매" 설교 댓글+1 복음뉴스 08.28
961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8월정기예배 복음뉴스 08.28
960 러브 뉴저지 8월 정기 월례회 - 장학금 지급 등 보고 댓글+1 복음뉴스 08.27
959 장동신 목사, 차기 뉴저지 교협 회장 선거 단독 후보로 확정 복음뉴스 08.27
958 뉴욕실버선교학교 제29기 개강 예배 드리고, 10주 간의 훈련 시작 댓글+1 복음뉴스 08.27
957 찬양제가 아닌 선교 대회로 탈바꿈 돼야 할 뉴욕장로연합회 주최 다민족 선교 대회 댓글+1 복음뉴스 08.26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