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장동신 목사, 차기 뉴저지 교협 회장 선거 단독 후보로 확정

복음뉴스 0 08.27 13:32

장동신 목사가 뉴저지 교협 제33회기 회장 선거의 단독 후보로 확정됐다.

 

1212969804_LTEp1w4j_0dee84536689355adb68c17113217cfc0e94e457.jpg
 

 뉴저지 교협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박찬순 목사)는 8월 27일(화) 오전 11시 임마누엘성결교회에서 전체 회의를 열어 장동신 목사를 제33회기 회장 선거의 단독 후보로 확정하고, 부회장 후보의 추천을 공천위원회에 의뢰하기로 결정했다.

 

선관위원장 박찬순 목사는 "후보 등록 마감일인 8월 26일까지 입후보 등록 서류를 제출한 사람은 장동신 목사 한 사람이었다."며 "장동신 목사를 회장 후보로 확정했고, 목사 부회장과 평신도 부회장 후보의 추천을 공천위원회에 의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 선거관리 규정 제9조 2항은 "후보자가 없을 경우 공천위원회가 후보를 추천하여 총회에 상정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 회칙 제11조 3항은 "공천위원회 : 담임목사로 시무 중인 전 회장들로 구성하며, 정-부회장 후보 등록자가 없을 시 후보자를 추천하여 총회에 상정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회장 후보자가 장동신 목사 1인으로 확정됨에 따라, 오는 9월 26일(목)에 오늘의목양교회에서 개최될 뉴저지 교협 정기 총회에서 관례에 따라 장동신 목사를 뉴저지 교협의 제33회기 회장으로 추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 회칙 제16조는 "본회의 모든 선거는 무기명 투표로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제16조 1항은 "회장, 부회장은 출석 회원 2/3 이상의 득표자로 하되, 3차 투표에서는 출석 회원 과반수 득표자로 한다. 공천위원회가 추천한 자는 출석회원 과반수 득표자로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총회에 참석한 누구라도 박수로 추대하는 데에 반대하면 무기명 투표를 실시해야 한다. 그러나, 뉴저지 교계의 관행이나 목회자들의 정서로 볼 때 투표를 하지 않고, 회장 선거에 단독 입후보한 현 부회장 장동신 목사를 차기 회장으로 추대할 것으로 보인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79 뉴저지 목사회 제10회기 유병우호(號) 취임식 가져 댓글+1 복음뉴스 09.19
978 뉴저지 미주총신대학교 선교대학원, 첫 학기 시작 - 총 28명 등록 댓글+1 복음뉴스 09.18
977 KAPC 뉴욕동노회 제85회 정기 노회 복음뉴스 09.18
976 예장백석총회, 결국 분열되나? - 유만석 목사 등 제42회 예장백석대신 총회 소집 공고 복음뉴스 09.11
975 뉴저지장로연합회, 커뮤니티브리지 펀드에 성금 $ 1,000 전달 복음뉴스 09.11
974 “총회법도 지키고 명성교회도 살리고” - 예장통합 총회 수습전권위원장 채영남 목사, "양측… 복음뉴스 09.10
973 서철원 박사 초청 신학 세미나 등 유익한 세미나 줄 이어 복음뉴스 09.09
972 뉴욕장로성가단, 독일 찬양 선교 마치고 귀국 댓글+1 복음뉴스 09.09
971 다섯 교회만 참가한 호산나 어린이 찬양제 댓글+1 복음뉴스 09.09
970 회장에 양민석 목사, 부회장에 문석호 목사 단독 출마 - 뉴욕 교협 회장, 부회장 선거 후… 복음뉴스 09.06
969 장종현 총회장 “금권선거 차단 목적” - “향후 7년간 부총회장을 선거 없이 지명하겠다”는… 복음뉴스 09.06
968 "볼리비아 대통형 후보 정치현 박사 미주 지원 협력단" 발족 - 미주 동포 사회의 지지와 … 댓글+1 복음뉴스 09.03
967 뉴욕 교협 제45회기 제4차 임,실행위원회 상보(詳報) 댓글+1 복음뉴스 09.04
966 예장백석, “다시 장종현 목사, 다시 백석으로” 복음뉴스 09.03
965 뉴욕신학대학교, 대학원 - 상담대학원 신설하고, 2019학년도 가을 학기 개강 예배 드려 댓글+1 복음뉴스 09.03
964 총신대 신대원 교수회 “총회, 목회자 양성기관 아냐" 복음뉴스 09.01
963 "가정 폭력 피해자의 법적 신분은 묻지 못한다" - 가정 폭력 및 아동 폭력 근절 교회의 … 댓글+4 복음뉴스 08.29
962 제33회 어머니 기도회 - 신동숙 사모 "빛의 열매" 설교 댓글+1 복음뉴스 08.28
961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8월정기예배 복음뉴스 08.28
960 러브 뉴저지 8월 정기 월례회 - 장학금 지급 등 보고 댓글+1 복음뉴스 08.27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