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 사과문 발표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

복음뉴스 0 2019.09.22 23:19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 사과문 발표

총회장과 총대들에게 전달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


42ca869c50e3568a217a71d036983e8e_1569208623_1477.jpg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가 오는 23일 포항기쁨의교회에서 열리는 예장통합 제104회 총회를 앞두고 제104회기 총회장과 총대들에게 사과문을 발표하고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라고 밝혔다. 

 

김 원로목사는 사과문에서 “그동안 저희 교회를 위해 염려해 주시고 기도해 주신데 대하여 머리숙여 감사를 드린다.”고 밝히고 “저희 교회는 위임목사 청빙과 관련하여 당시 102회기 총회에 보고된 헌법위원회의 해석을 근거로 당회와 공동의회, 노회의 절차에 따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교계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지 못했고 저희 교회를 향한 애정어린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한국교회에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이라고 밝혔다. 

 

또한 “제104회 총회가 더 이상 혼란없이 은혜와 화합과 발전의 총회가 되도록 엎드려 기도하겠다.”며 “이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라고 밝혔다. 

 

김 원로목사의 사과문 발표로 이번 총회에서 어떤 수습안이 나올지 주목된다. 

 

총회 화해위원장 채영남 목사(광주본향교회, 증경총회장)는 지난 8일 주일예배 설교에서 총회도 지키고 명성교회도 보호하는 수습안이 만들어졌다고 밝힌 바 있다. 

 

채 목사는 “누가 적(敵)인가?”라는 제목의 설교 도중  “총회재판국 회의 때 (100주년기념관)회의실 밖에서 일간지 문화부 종교부 기자들이 아닌 사회부 기자들이 밤 12시 재심 결과 발표 때까지 진을 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교단은 (친인척이 후임자로 세워지는 것이)통용되어 문제가 되지 않는다. 다만 명성교회는 우리 총회의 법을 위반한 것이다. 그런데 이 문제를 세상으로 갖고 나가 공격하고, 온 나라가 관심을 갖게 되어 사회의 지탄이 되게 한 것”이라며 세습반대운동을 비판했다.

 

특히 “명성교회는 공로가 많다. 총회 내 어려운 교회들을 도와줬고, 총회 기관들도 도와주는 등 큰일을 했다. 명성교회가 지원하지 않으니 총회 기관들도 어렵다.”며 “이번 총회에서 총회법도 지키고 명성교회도 살리는 수습안을 만들었다. 양측이 공감했다.”고 밝혔다. 

 

다음은 김삼환 원로목사가 총회장과 총대들에게 보낸 사과문 전문. 

 

제 104회기 총회장님과 총대 여러분에게 드리는 말씀 

 

우리 교단을 사랑하는 전국 교회 총대 여러분! 

 

그 동안 저희 교회를 위해 염려해 주시고 기도해 주신데 대하여 머리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저희 교회는 위임목사 청빙과 관련하여 당시 102회기 총회에 보고된 헌법위원회의 해석을 근거로 당회와 공동의회, 노회의 절차에 따라 진행했습니다. 

 

그럼에도 교계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지 못했고 저희 교회를 향한 애정어린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한국교회에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입니다. 

 

제104회 총회가 더 이상 혼란없이 은혜와 화합과 발전의 총회가 되도록 엎드려 기도하겠습니다. 이 모든 것은 저의 부덕의 소치입니다. 

 

2019년 9월 22일

 

서울동남노회 명성교회 원로목사 김삼환

 

김철영 기자 ⓒ newspower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295 주뉴욕총영사관 제공 코로나 19 관련 공지- 6월 2일 자 복음뉴스 06.02
1294 주뉴욕총영사관 제공 미니애폴리스 흑인 사망 관련 관할지역 시위 동향 - 6월 2일 자 복음뉴스 06.02
1293 6.2. 뉴욕시 주변 시위 예정 현황 - 뉴욕총영사관 제공 복음뉴스 06.02
1292 주뉴욕총영사관 미니애폴리스 흑인 사망 관련 관할지역 시위 동향 - 6월 1일 자 복음뉴스 06.01
1291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6월 1일 자 복음뉴스 06.01
1290 이보교, "인종차별 철폐와 정의 실현을 위한 이보교 선언문" 발표 복음뉴스 06.01
1289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9일 자 복음뉴스 05.29
1288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8일 자 복음뉴스 05.28
1287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7일 자 복음뉴스 05.27
1286 백석 미주동부노회, 부노회장 김충전 목사 중심으로 운영하기로 복음뉴스 05.27
1285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6일 자 복음뉴스 05.26
1284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1일 자 복음뉴스 05.21
1283 한국교회들 성금에 뉴저지 초대교회 만 불 더해 KCC에 전달 복음뉴스 05.20
1282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20일 자 복음뉴스 05.20
1281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19일 자 복음뉴스 05.20
1280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18일 자 복음뉴스 05.18
1279 히스패닉을 대상으로 구제와 선교 활동을 펼치고 있는 뉴저지 "Go 4 Jesus" 복음뉴스 05.18
1278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15일 자 복음뉴스 05.15
1277 주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 - 5월 14일 자 복음뉴스 05.14
1276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기도문" - 양춘길 목사 복음뉴스 05.14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