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뉴욕 신학의 아버지" 고 권오현 목사 장례 절차 엄수

복음뉴스 1 10.03 20:40

고 권오현 목사(뉴욕신학대학교, 대학원 총장) 장례 절차가 뉴욕신학대학교 및 대학원 주관으로 9월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플러싱에 있는 중앙장의사와 롱아일랜드에 있는 워싱톤 메모리얼 파크에서 거행되었다.

 

9a81e4326a9ae03a9ba0f4082376c79a_1570149540_2277.jpg
 

조문 예식은 9월 30일(월) 오후 6시에 윤숙현 목사(뉴욕신대 전 동문회장)가 집례했다. 김길화 목사(뉴욕신대 6회)가 기도를, 정순원 목사(뉴욕 교협 회장)가 설교를, 신성능 목사(뉴욕빌립보교회 원로목사)가 약력 소개를, 유영문 집사(뉴욕신대 30회 졸업)와 한동일 전도사(뉴욕신대 30회 졸업)가 조가를, 이병홍 목사(새가나안교회 은퇴목사)가 조사를, 조의호 목사(뉴욕목사회 전 회장)가 조시를, 유가족들이 조사를, 이현숙 목사(뉴욕신대 부총장, 장례위원장)가 인사를, 김승희 목사(뉴욕 교협 전 회장)가 축도를 담당했다.

 

김길화 목사는 "총장님의 많은 수고를 하나님이 아십니다. 생활로 본을 보여주신 총장님을 기억합니다. 독생자를 주시기까지 하신 하나님의 크신 사랑을 전한 총장님의 열강을 기억합니다. 이제 비록 총장님의 육성은 듣지 못하지만, 많은 저서를 통해 총장님의 가르침을 기억하겠습니다"라고 기도했다.

 

정순원 목사는 요한복음 5장 24-29절을 본문으로 "사망의 의미"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정 목사는 "고 권오현 목사님은 성역 60년, 후진 양성 50년 동안 본이 되는 삶을 사셨습니다. 많은 업적을 남기셨습니다. 스승님의 삶을 본받아 모든 후진들이 그 뜻을 받들어 주님께서 다시 오시는 그날까지 함께 이 땅에서 사명을 감당하고, 하나님으로부터 칭찬받고 인정받는 사람이 되기를 바랍니다."라는 요지의 설교를 했다.  

 

이병홍 목사는 "교통 사고를 당해 휠체어가 없으면 움직이지 못하시는 사모님을 20여 년 동안 끔찍이도 섬기셨습니다. 제가 만약 같이 처지라면, 제가 제 아내에게 그렇게 할 수 있을까, 자문하곤 했습니다. 성탄절이 되면 해마다 카드를 보내 주시곤 하셨습니다. 신학계의 거성이자 최고의 학자였습니다." 라고 고인을 추억하는 조사를 했다.

 

조의호 목사는 조시에서 고 권오현 목사를 "뉴욕 신학의 아버지"라고 칭송했다.

 

장례위원장 이현숙 목사는 "총장님에게 지병은 있었지만, 건강하셨습니다. 그 날 총장님을 뵙고 이야기를 나누었었는데, 저와 헤어진 후 1시간 만에 심장마비로 영면하셨습니다. 1주일이 지난 지금까지도 믿겨지지 않습니다"라고 큰 스승을 잃은 아픔을 토로했다.

 

발인 예식은 10월 1일(화) 오전 9시에 박종일 목사(뉴저지성산교회 담임)가 집례했다. 유동윤 목사(인도 선교사)가 전도서 1장 11절을 본문으로 "한 세대는 가고 한 세대는 오고"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뉴욕신대 동문들이 조가를, 박진하 목사(뉴욕신대 5회 졸업)가 축도를 맡았다.

 

하관 예식은 10월 1일(화) 오전 11시 30분에 이수원 목사(뉴저지시온장로교회)의 집례로 장지인 워싱톤 메모리얼 파크에서 거행되었다. 김태준 목사(후러싱나사렛교회)가 기도를, 양희철 목사(뉴욕우리교회 원로목사)가 고린도전서 15장 51-54절을 본문으로 "다시 살리라"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박준열 목사(선한목자교회)가 축도를 담당했다.

 

고 권오현 목사는 조명자 사모와의 사이에 아들 하나(혁찬)와 딸 둘(은경, 현경)을 두었다. 

 

고 권오현 목사는 1938년 9월 30일에 권영진 목사와 김계진 사모의 장남으로 충남 서천에서 출생했다. 1964년 12월 8일에 결혼했고, 1966년 3월 30일에 경기노회에서 목사 임직을 받았다. 1972년 6월 30일에 유학 비자로 미국에 건너왔다. 연세대학교 대학원, 프린스톤신학교, 뉴욕대학교(Ph. D) 등에서 수학했다. 부르클린제일교회와 부르클린영생장로교회를 설립했고, 한미장로회 총회장을 지냈다. 뉴욕장로회신학교 등 여러 신학교에서 강의했다. 1987년부터 뉴욕신학대학 및 대학원의 학장과 총장으로 재직해 왔다. 학개 예언서 주석 등 수 많은 저서와 논문이 있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10.03 20:44
고 권오현 목사 조문 예식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pTcfW3SUfx3A39bM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09 동영상으로 보는 '선교적 교회 컨퍼런스 2019' 첫째 날 댓글+1 복음뉴스 10:12
1008 동영상으로 보는 제47회기 뉴욕 목사회 제3차 임실행위원회 댓글+1 복음뉴스 10.17
1007 동영상으로 보는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 제33회 정기 총회 댓글+1 복음뉴스 10.16
1006 황은영 목사, 10월 16일(수) 오전에 하나님의 부름 받아 복음뉴스 10.16
1005 동영상으로 보는 대한예수교장로회 백석 미주동부노회 제58회기 추계 정기 노회 댓글+1 복음뉴스 10.16
1004 동영상으로 보는 뉴저지장로연합회 10월 조찬 기도회 댓글+1 복음뉴스 10.15
1003 동영상으로 보는 주예수사랑교회 주최 제6회 6.25 참전 용사 및 지역 주민을 위한 음악회 댓글+1 복음뉴스 10.15
1002 동영상으로 보는 주소원교회 설립 10주년 감사 예배 및 임직식 댓글+1 복음뉴스 10.15
1001 세이연, 예장합동 제104차 정기총회 "세이연 이단 규정" 규탄 성명서 발표 복음뉴스 10.13
1000 "선교적 교회 컨퍼런스 2019" 이매지네이션(Imagination) 마치고 폐막 댓글+3 복음뉴스 10.10
999 총신대학교,신학대학원 미동부동문회 2019년 가을 수양회 - 친목 도모하며 영적 충전의 시… 댓글+1 복음뉴스 10.08
998 웨스트체스터 목사합창단 제1회 정기연주회 - 뛰어난 연주로 갈채 받아 댓글+1 복음뉴스 10.06
997 "목소리를 내기 위해서"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결성 복음뉴스 10.03
996 뉴저지이민자보호교회 감사예배 및 제1회 심포지엄 댓글+1 복음뉴스 10.03
열람중 "뉴욕 신학의 아버지" 고 권오현 목사 장례 절차 엄수 댓글+1 복음뉴스 10.03
994 뉴욕 교협 제46회기 목사 부회장 후보, 평신도 부회장 후보, 평신도 감사 후보 정견 발표 복음뉴스 10.02
993 뉴욕 교협 제46회기 회장 및 목사 부회장 후보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과 후보들의 답변 복음뉴스 10.02
992 뉴저지장로성가단 제6회 정기 연주회 - 뜨거운 갈채 쏟아져 댓글+1 복음뉴스 09.30
991 뉴욕장로연합회 9월 조찬기도회, 뉴욕새생명장로교회에서 가져 복음뉴스 09.27
990 뉴욕신학대학교, 대학원 권오현 총장 - 82세를 일기로 별세 복음뉴스 09.27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