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뉴저지목사회 - 제12회기 회장에 윤명호 목사, 부회장에 홍인석 목사 선출

복음뉴스 3 09.29 11:25

 5d92fae9178824254e6ba1f48503ca17_1632928986_9816.jpg


뉴저지한인목사회 제12회 정기총회가 9월 27일(월) 오전 11시에 뉴저지동산교회에서 열렸다. 

 

지난 회기의 부회장이었던 윤명호 목사를 회장으로, 뉴저지교협 제32회기 회장을 지냈던 홍인석 목사를 부회장으로, 이의철 목사와 김종윤 목사를 감사로 추대했다.

 

회칙개정위원회(위원장 윤명호 목사)에서 마련하여 임원회의 의결을 거쳐 총회에 상정된 회칙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1부 예배는 부회장 윤명호 목사가 인도했다.

 

묵도, 찬송 "지금까지 지내온 것", 서기 이창성 목사의 기도, 음악분과 김동권 목사의 성경 봉독, 뉴저지남성목사합창단의 특송, 뉴저지교협 회장 이정환 목사의 설교, 찬송 "나의 죄를 정케 하사", 목회분과 박인갑 목사의 헌금 기도, 총무 김주동 목사의 광고, 전 회장 김정문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뉴저지교협 회장 이정환 목사는 히브리서 10장 23-25절을 본문으로 "더욱 그리하자"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 목사는 "모이기, 기도하기, 전도하기, 격려하기, 칭찬하기, 하나되기를 좋아하는 좋은 습관을 갖자"는 요지의 설교를 했다.

 

2부 회의는 회장 이의철 목사의 사회로 진행되었다.

 

회원 점명, 개회 선언, 회순 채택, 신입회원 가입 인준, 전회의록 낭독, 사업 및 행사 보고, 산하단체장 보고, 감사보고, 회계보고, 임원 및 감사 선출, 신구임원 교체, 신임회장 인사, 회칙 수정 및 개정, 안건 토의, 폐회 동의, 폐회 선언 순으로 진행되었다.

 

총 18명의 회원이 참석했다.

 

이충식 목사(이병준 목사의 부인)의 회원 가입을 승인했다.

 

회칙 개정을 통하여 회원 가입 요건이 강화되었다. 어느 교단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는지 분명치 않은 '목회자'들이 있다는 의혹이 끊이지 않는 상황에서, 신입 회원 가입 신청을 할 때 소속 노회(연회, 지방회 등)에서 발급한 목사 안수 증명서를 같이 제출케 하여, 회원 가입 신청자가 '안수 받은 목사" 인지의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최소한의 안전 장치를 마련했다.

 

회장과 부회장의 선출 방식을 변경했다. "회장은 현 부회장을 총회 출석회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선출한다. 단 과반수의 찬성을 얻지 못했을 경우, 공천위원회에서 다른 회장 후보를 낸다", "부회장은 공천위원회에서 공천한 자를 총회 출석회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선출한다"로 개정했다.

 

지금껏 뉴저지목사회는 회장과 부회장을 총회 현장에서 추천을 받아 선출하는 방식을 택해 왔었다. 누가 회장이 될런지, 누가 부회장이 될런지 전혀 예측을 할 수 없었고, 누군가가 자기 편 사람 10여 명만 동원하면 회장도 되고, 부회장도 될 수 있는 구조였다. 이번 회칙 개정을 통하여 이와 같은 불확실성이 제거되었다.

 

현 부회장이 회장으로 선출되지 못하거나, 현 부회장이 회장 출마를 포기할 경우와 부회장 후보를 공천할 "공천위원회는 만 70세 이전의 본 회 전직 회장들로 구성하며 직전회장이 위원장이 된다" 공천위원의 자격을 '현직에 있는 본 회 전직 회장들'로 하지 않고 "만 70세 이전의 본 회 전직 회장들"로 규정한 것은 교단에 따라 정년이 다르기 때문에, 형평성을 고려한 것이다.

 

임원에 포함되어 있던 감사를 독립시켰다. 감사가 "임원과 임무"안에 규정되어 있어, 감사가 임원회에 참석할 수 있느냐, 감사가 회장의 지시를 받느냐의 여부가 논란이 되어 왔었는데, 앞으로는 이와 같은 논란이 발생하지 않게 되었다. 감사는 임원이 아니므로 임원회에 참석할 수 없고, 회장의 지시를 받지 않는 독립 기관임을 분명히 한 것이다. 또한 논란이 되어 왔던 감사의 범위를 재정 감사로 한정했다.

 

뉴저지남성목사합창단의 김동권 목사, 뉴저지여성목회자합창단의 양혜진 목사, 뉴저지목사축구단의 권형덕 목사가 산하 기관 보고를 했다.

 

11회기(회장 이의철 목사)는 지난 회기(회장 유병우 목사)로부터 $ 261.42를 이월 받았다. 회기중 회비 $ 5,200과 후원금 $ 25,000의 수입을 올려 $ 27,388.21을 사용하고, $ 3,073.21의 잔액을 남겼다. 최근 몇 년 동안의 뉴욕목사회가 보고 배워야 할 건전한 재정 운영이었다.

 

신임 회장 윤명호 목사는 "새로운 일을 하기보다 릴레이 경기를 하여 풍성한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다짐하는 인사를 했다.

 

회장 윤명호 목사는 28일(화) 오후에 "미루지 않고 바로 일을 시작할 것이다. 교협의 일과 중복되는 일을 피하고, 그동안 소외되어 있던 회원들이 목사회에서 같이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9.30 08:22
[뉴욕일보 기사] 뉴저지한인목사회 새 회장에 윤명호 목사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main_news&wr_id=563
복음뉴스 09.30 17:59
[동영상] 영상으로 보는 뉴저지한인목사회 제12회 정기총회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3245
복음뉴스 10.02 08:44
[사진 모음] 뉴저지한인목사회 제12회 정기총회 ==> https://photos.app.goo.gl/4zAS4QscRR1FHTFN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580 뉴저지교협, 임기가 8개월 남은 선관위 놔두고 새로운 선관위 구성 복음뉴스 10.16
1579 발 빠르게 움직이는 뉴욕교협 제48회기 - 10월 24일(주일) 오후 5시에 이,취임식 예… 복음뉴스 10.16
1578 뉴욕교협 48회기 회장 김희복 목사, 부회장 이준성 목사, 이춘범 장로(조건부) 당선 댓글+4 복음뉴스 10.14
1577 예장(합동) 글로벌총회 미동부노회 - 이민철 목사 등 3명 신입 회원 가입, 이건화 강도사… 댓글+3 복음뉴스 10.15
1576 이민철 교수, 마르틴 하이데거 『존재의 시간』 번역 출간 복음뉴스 10.09
1575 복음뉴스 제5호 발행 - 10월 7일(목) 오후부터 한인 마켓과 식당 등에 비치 댓글+2 복음뉴스 10.07
1574 국제천국복음선교회, 10월 세미나 개최 댓글+3 복음뉴스 10.06
1573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9월 월례 예배 복음뉴스 10.06
1572 목사 부회장 선출 못하고, 평신도 부회장과 감사도 선출하지 않은 뉴저지교협 정기총회 댓글+3 복음뉴스 10.02
1571 뉴욕교협 정관개정안 통과, 은퇴한 전직회장 투표권 종전처럼 보유 댓글+4 복음뉴스 10.02
1570 뉴욕교협 회장,부회장 후보들 - 교계와 목회자 위상 추락에 진솔한 사과 없어 댓글+1 복음뉴스 10.02
1569 러브 뉴저지 - 운영위원장에 박근재 목사 재추대 댓글+1 복음뉴스 10.02
1568 지역교회부흥선교회, 건강플랜 및 생명보험 세미나 갖고 힘찬 활동 시작 댓글+3 복음뉴스 10.02
열람중 뉴저지목사회 - 제12회기 회장에 윤명호 목사, 부회장에 홍인석 목사 선출 댓글+3 복음뉴스 09.29
1566 뉴저지장로연합회 - 회장에 김진수 장로, 수석부회장에 강영안 장로 선출 댓글+3 복음뉴스 09.29
1565 이민개혁 촉구 대행진 참여 후기 복음뉴스 09.24
1564 뉴욕교협 제48회기 부회장 선거에 이준성 목사, 박태규 목사, 김명옥 목사 등 3인 후보 … 댓글+1 복음뉴스 09.24
1563 강유남 목사, 과테말라 기독군인회 유공자들에게 감사패 수여 복음뉴스 09.24
1562 국제천국복음선교회, 현지 목회자 40명 초청하여 과테말라에서 집중 훈련 실시 복음뉴스 09.24
1561 김병서 목사, "그때 그때마다 길을 열어 주셨다" - 뉴저지은퇴원로성직자 제42차 예배 댓글+2 복음뉴스 09.23
1560 뉴욕총신대학교,신학대학원 - 정익수 총장 은퇴하고, 정대영 학장 취임 복음뉴스 09.18
1559 글로벌총신대학,선교대학원(구 뉴저지 미주총신대학교,선교대학원) 2021학년도 가을학기 개강… 복음뉴스 09.18
1558 "자신에게 속지 말고, 자신을 알라" - 황의춘 목사, 한창희 목사와 최윤혜 목사에게 권면 복음뉴스 09.18
1557 "마지막까지 괜찮은 목사로 남으려고 합니다" - 김창길 목사, "아직도 남은 길" 출판 감… 복음뉴스 09.18
1556 2021년 뉴저지 호산나 전도 대회 개막 복음뉴스 09.11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