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욱칼럼





회장깜이 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김동욱 0 10.22 16:27

 bed6ee929aaec1762f8338618ac74ff4_1603398417_8126.jpg



뉴욕교협 제47회기와 제48회기를 책임질 회장을 선출하는 뉴욕교협 정기 총회가 10월 26일(월) 오전 10시에 퀸즈한인교회에서 열린다. 

 

제47회기 회장과 부회장을 선출하는 선거이지만, 이번에 당선되는 제47회기의 부회장이 - 특별한 사유가 발생하지 않는 한 - 제48회기의 회장이 되기 때문에, 이번에 치러지는 선거가 제47회기의 회장과 제48회기의 회장을 함께 선출하는 선거가 되는 셈이다. 

 

뉴욕교협 제47회기의 부회장이 되겠다고 김요셉 목사(기호 1번, 예수생명교회)와 김희복 목사(기호 2번, 뉴욕주찬양교회)가 후보로 나섰다. 

 

두 후보자 모두 투표권을 가진 총대들의 표심을 잡기 위하여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총대들이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가를 결정할 때 가장 크게 고려해야 할 것은, 누가 회장깜인가? 하는 것이다.
부회장을 선출하는 선거이지만, 투표를 할 때는 1년 후를 생각해야 한다.
이번에 선출되는 부회장이 1년 후에 회장이 되기 때문이다.

 

사람들의 자질 중에서 노력으로 되지 않는 것들이 있다.
지도력이 그 중의 하나이다.
지도력, 리더쉽은 타고 난다. 

 

어린 아이들이 자라날 때, 어른들이 종종 하는 말이 있다.

"이 놈 장군깜이네!", "얘는 선생깜이야!" 

 

깜이 되어야 한다. 

소대장깜 밖에 안되는 사람이 연대장이 되면, 그 연대는 오합지졸이 된다. 

 

리더는 노력으로 되지 않는다. 

리더가 게을러도 괜찮다는 이야기는 아니다.

리더에게 더욱 필요한 것은 리더쉽이라는 뜻이다.

 

회장깜이 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예사롭지 않은 상황에 살고 있다.

이런 범상치 않은 날이 언제 끝이 날런지 조차 예측할 수 없다.

그러기에, 더욱 깜이 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회장깜이 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모든 고려 요인을 다 버려야 한다.

 

투표할 때 고려해야 할 단 한가지는, 

'누가 회장깜인가?' 하는 것 뿐이다.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열람중 회장깜이 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김동욱 10.22
92 뉴저지 목사회 정기총회는 도대체 언제 할 것인가? 김동욱 08.19
91 내 편 무죄, 네 편 유죄 김동욱 08.12
90 삭제할 수 없고, 보정만 가능한 영상 김동욱 05.26
89 철딱서니 없는 목회자들 김동욱 05.14
88 온라인 예배 스테이지 2 대비책을 속히 마련하라! 김동욱 04.20
87 온라인 예배는 목사가 아니라 교인들에게 쉽고 편해야 김동욱 03.21
86 NO MORE!!!!!!! '너안法' 김동욱 2019.11.27
85 서야 할 자리를 알아야! 김동욱 2019.11.24
84 뉴욕의 목사들을 부끄럽게 만든 뉴욕 목사회 김동욱 2019.11.23
83 문석호 목사의 결단에 큰 찬사를 보낸다 김동욱 2019.10.18
82 뉴욕 교협 총대들의 혁명을 기대한다! 김동욱 2019.10.10
81 문석호 목사 - 후보 자격 없어, 후보 자격 박탈해야 김동욱 2019.10.06
80 뉴욕 교협 전직 회장들, 선거판에 관여하지 말라! 김동욱 2019.09.03
79 저희들이 주의 이름을 불렀나이다. 기억하여 주시옵소서! 김동욱 2019.08.17
78 "하나님! 우리 나라가 죽게 되었나이다! 우리 나라를 살려 주시옵소서!" 그렇게 기도하자! 댓글+1 김동욱 2019.08.13
77 기대와 설레임 댓글+1 김동욱 2019.07.12
76 후보도 속았고, 회원들도 속았고, 언론도 속았다. 댓글+2 김동욱 2019.07.11
75 뉴저지 교협, 교협 앱(App)의 "교협 소식" 업데이트 서둘러야 김동욱 2019.05.28
74 세례자(洗禮者)가 아니라 수세자(受洗者) 김동욱 2019.04.03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