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양칼럼





[조정칠] 去擾(거요) 來靜(래정)

조정칠 목사 0 04.25 15:17

 

 6e1a2ef04f9e841371d154acc3dcf48c_1587842135_6916.jpg


 

 

去擾(거요) 來靜(래정) 


                         - 雲水 曺 廷 七  牧事 -

 

어려울때 좋은 말 한마디

 

去(갈 거) 來(올 래 擾(어지러울 요) 靜(고요할 정)

 

그 말을 누가 모르랴 싶다.

팔고 사고 하는것 말고, 가고 오는 이야기, 보내고 받아 드리는 이야기를 하려 한다.

 

뉴욕 목회 사절에 OO신보사 사장께서 신년 휘호를 내게 부탁했다.

그런 걸 써 본 적도 없거니와 그럴 처지도 아니었다.

극구 사양 했으나 거절 하기가 곤난했다.

목사가 휘호를 쓰는것이 못할 일이냐고 압박했다.

 

사장의 부탁대로 원고를 펴 보니 알프레드 테니슨의 시를 읽고 넉자로 줄여서 써 달라는 부탁이었다.

보낼 것 10자, 들일 것 10자, 20자를 4자로 만들자니 어안이 벙벙하였다.

 

그러나, 결국 넉자를 골랐다.

보낼 것 2자, 들일 것 2자로 맞췄다.

요란한 것은 보내고, 고요한 것은 받아들이자는 “거요 래정”으로 정했다.

 

그것을 들고 검증을 받으러 중문과를 전공한 C목사를 찾아갔더니 자기도 처음이지만 문장은 틀리지 않았다고 인정했다.

신문사에 보내기 전에 한 곳을 더 찾아갔다.

자주 가곤 하는 중국인 식당이었다.

그곳의 매니저 중국인에게 봐 달라고 보였더니 누가 쓴 거냐고 물었다.

내가 썼다는 말이 끝나자 버럭 소리를 지르며 농담 말라고 호통을 첬다.

함께 간 친구가 사실이라고 말하자 자세를 고치더니 자기에게 한 장 줄 수 없느냐고 했다.

이유를 물었더니 벽에 걸어 놓겠다고 했다.

그 길로 신문사에 보내고 여분으로 몇장을 더 만들어서 그 해 연하장으로 쓰기도 했다.

 

때가 '코로나 바이러스 나쁜 놈아! 썩 꺼져라!' 하고 내칠 때다.

시간은 덧없이 가지만, 질병과 고통과 탐욕과 시기와 분쟁 등은 지체말고 싸워야 도망간다.

얻을 것 부터 욕심 내기 보다 당장 내가 무엇 무엇을 去(거)해야 할지 알아야 얻을 것이 오게 된다.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0 [송호민] 지금 우리가 해야 할 일 송호민 목사 06.04
179 [송호민] 성도(聖徒) 송호민 목사 06.02
178 [송호민] 믿음이 이깁니다 송호민 목사 06.02
177 [송호민] 예수닮기 송호민 목사 05.28
176 [한준희] 누구를 위해 종을 울렸나? 한준희 목사 05.26
175 [송호민] 그리스도인은? 송호민 목사 05.18
174 [한준희] 사회적 거리두기가 주는 유익 한준희 목사 05.04
173 [백의흠] 사월은 축복의 달 백의흠 목사 04.27
172 [임현수] 민족복음화 운동 다섯번 째 원리 - 어린이, 청소년, 대학생 전도운동 임현수 목사 04.26
열람중 [조정칠] 去擾(거요) 來靜(래정) 조정칠 목사 04.25
170 [임현수] 민족복음화 네번째 원리 -전도 임현수 목사 04.24
169 [임현수] 민족복음화 세번째 원리 - 기도운동 임현수 목사 04.24
168 [임현수] 민족복음화 두번째 원리 - 계층 복음화 운동 임현수 목사 04.24
167 [임현수] 민족복음화 첫번째 원리 - 복음화된 통일 조국의 비전 임현수 목사 04.24
166 [임현수] 코로나 방콕하면서 묵상한 글 임현수 목사 04.22
165 [한준희] 먼저 가신 김호환 목사님! 한준희 목사 04.20
164 [백의흠] 회개 밖에 없다 백의흠 목사 04.19
163 [조정칠] 부활 하이라이트 - 글로바와 동무 조정칠 목사 04.10
162 [한준희] 코로나 바이러스로 무너진 인간 탑 한준희 목사 04.05
161 [조정칠] 한국 교회를 진단하다 조정칠 목사 04.01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