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1




국제연합총회(UPCA)신학교, 제18회 졸업 예배 및 학위 수여식 거행 - 유정신 등 목회학 석사 5명 배출

복음뉴스 0 05.25 13:46

예수교장로회 국제연합총회(UPCA) 총회 신학대학(원)인 CTS(Cross Theological Seminary) 2021학년도 제18회 졸업 예배 및 학위 수여식이 5월 22일(토) 오후 5시에 트렌톤장로교회(담임 최치호 목사)에서 거행되었다. 

 

1678307527_r8AcZ1Bj_33bbcb61af75722f0df15f38f8f5a9fbd57815eb.jpg

유정신, 조상호, 조세원, 최광모, 최정옥 등 5명이 M. Div 과정을 마치고, 목회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총장 황의춘 목사는 "스데반이 순교할 당시에는 예수를 믿는 것이 대단히 위험한 일이었다. 목숨을 거는 일이었다. 목숨을 걸고 예수를 믿는 사람들이 예수를 더 잘 믿고, 예수를 믿다가 쓰러지지 않기 위해서 이리저리로 흩어졌다. 복음을 전하기 위해서 흩어졌다. 어떤 상황에서도 복음을 전했다. 생명을 걸고 복음을 전했다.

 

크리스천이 누군가? 목숨 바쳐 예수 믿는 사람, 목숨 바쳐 예수 전하는 사람, 이 사람이 크리스천이라는 것이다. 오늘 날 현대 교회는 예수가 전파되는 것이 아니고 예수에 관한 것이 전파된다. 예수가 전파되어야 한다. 복음은 예수다.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생명을 바쳐서 복음을 전하고 예수를 믿는 것이다.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시종이 같아야 한다. 안과 밖이 같아야 한다. 선후가 같아야 한다. 언행이 일치해야 한다.  목사들의 약점은 말은 잘하는데, 삶은 예수님처럼 살지 않는데 있다. 말씀대로 살지 않는데 있다.

 

신앙생활은 죽을 때까지 졸업이 없다. 하나님이 부르실 때만 끝나는데 그 때까지 keep going해야 한다. 흔들리지 않는 믿음을 가지고 배도하지 말고 계속 Christian Life를 살아가면 하나님이 귀히 보신다. 하나님이 그 사람과 함께 하신다. 이것을 신학적으로 성화라고 한다. 성화는 의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죽을 때까지 계속 된다. 

 

졸업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다. 그리스도인으로서, 빛의 사자로, 시대적 파수꾼으로 계속하여 주의 사람으로, 빛의 사자로 살아갈 수 있게 되기를 주의 이름으로 축원한다."는 요지의 말씀을 전했다.

 

졸업 예배와 학위 수여식은 대학원장 김주환 목사가 인도했다.

 

개회 선언, 교수 및 졸업생 입장, 개회 기원, 찬송 "영광의 왕께 다 경배하며", 동문회장 장석중 목사의 기도, 성경 봉독, 재학생들의 특송, 총장 황의춘 목사의 말씀 선포 및 기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장석중 목사는 "이제 하나님의 일을 위해서 우리 졸업생들이 세상으로 나갑니다. 하나님, 이 세상에 지지않게 하시옵소서. 세상의 악에 지지않게 하시옵소서. 우리 졸업생들이 세상에 나가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로서의 삶을 온전히 살아갈 수 있는 성령의 능력을 이시간 저들에게 더하여 주시옵소서"라고 기도했다.

 

황의춘 목사는 인도자가 봉독한 사도행전 11장 22-26절을 본문으로 "Christian이란?" 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했다. [편집자 주 : 황의춘 목사의 설교는 별도의 기사로 다룬다]

 

학위 수여식은 학사 보고, 교수 소개, 학위 수여, 이사장 정참수 목사의 격려사, 총회장 한위현 목사와 직전 총회장 한상우 장로의 축사, 졸업생 대표 조상호 집사의 답사, 찬송 "빛의 사자들이여", 총회장 한위현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사장 정참수 목사는 "스포츠 선수들의 좌우명이 있다. 기본에 충실하라는 말이 있다. 기본이 없는 선수는 아무리 훈련을 해도 절대 큰 선수가 될 수 없다. 어떤 감독도 기본기가 없는 선수에게 책임을 부여하지 않는다. 신양생활도 마찬가지다. 기본이 없으면 결코 성숙한 신앙인이 될 수 없다. 나의 기본을 잘 닦아 놓아야 주님은 우리에게 더 큰 책임을 주시게 되고 성숙되게 하실 것"이라는 요지의 격려사를 했다.

 

총회장 한위현 목사는 "NO CROSS, NO CROWN 이라는 말이 있다. 여러분이 가야할 길은 아마 어쩌면 십자가의 길과 같은 어려움이 따르는 그런 길들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십자가 없이는 영광도 주어지지 않는다는 말씀을 마음에 깊이 새기시길 바란다"고 당부하는 내용의 축사를 했다.

 

직전 총회장 한상우 장로는 "우리가 세상에 살아갈 때에 참으로 많은 유혹이 따르고 시련과 역경이 몰아친다. 이 때에 하찮은 것을 위해 소중한 것을 버리거나 순간적인 것을 위해 영원한 것을 버리는 우를 범해서는 안된다. 푯대를 향해 달려가야 한다. 하나님의 무한한 사람을 받았으니, 나도 사랑을 실천하는 사랑의 사도가 되어야 한다. 사랑의 본이 되어야 한다."고 권면하는 내용의 축사를 했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면, CTS 2021학년도 제18회 졸업 예배 및 학위 수여식을 영상으로 볼 수 있다.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3129

 

아래의 구글 포토 앨범 링크를 클릭하면, 복음뉴스가 제공하는 다양한 사진을 컴퓨터와 스마트폰에서 볼 수 있다. 원하는 사진 위에 마우스를 대고 클릭하면, 확대된 사진으로 볼 수도 있다. 

 

https://photos.app.goo.gl/1p83ZQ7eRH3ofW2r9  

 

김동욱 기자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95 뉴저지교협 주관 "국가 기도의 날 '교회여 일어나라' 기도회" - 100여 명 참석, 뜨겁게 기도해 복음뉴스 06.14
394 RCA 동남부한인교협 - 회장 송호민 목사, 부회장 김종국 목사, 총무 정광희 목사, 회계 지용승 목사 복음뉴스 06.14
393 "신자가 아닌 분들이 찾아 오도록 문을 연다" - 개신교 수도원 수도회 창립 10주년 맞아 문호 개방 선언 복음뉴스 06.14
392 복음뉴스 종이 신문 창간호 발간되다 복음뉴스 06.05
391 복음뉴스 종이 신문 발간사 김동욱 06.05
390 김성국 목사, "아버지 집에서 모든 언어로 주님을 예배하자" - 퀸즈장로교회 러시아어권 설립 5주년 기념 예… 복음뉴스 06.04
389 꽉 막혔던 기도의 문 다시 열려 - 뉴저지장로연합회 제4회 영적 대각성 기도회 개최 복음뉴스 05.26
388 Christian이란? - 황의춘 목사 설교 복음뉴스 05.25
열람중 국제연합총회(UPCA)신학교, 제18회 졸업 예배 및 학위 수여식 거행 - 유정신 등 목회학 석사 5명 배출 복음뉴스 05.25
386 강철 부대 - 한준희 목사 한준희 목사 05.24
385 한국기독교년선교에서평신도의역할 - 강의 조진모 목사 조진모 목사 05.20
384 평등법(H.R.5 Equality Act), 어떻게 막을 것인가? - 강의 김태오 목사 김태오 목사 05.20
383 평등법(H.R.5Equality Act), 무엇이 문제인가? - 강의 김사라 사모 김사라 사모 05.20
382 뉴욕교협 주최 평등법(H.R.5 Equality Act) 해악 설명 특별 세미나 복음뉴스 05.20
381 뉴저지 미주총신 제8회 졸업 예배 및 학위 수여식 거행, 목회학 박사 3명 + 목회학 석사 4명 등 10명 … 복음뉴스 05.19
380 미가야 한 사람 - 조영길 목사 설교 복음뉴스 05.13
379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KAPC),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 및 대,소요리문답" 표준적인 번역판 출판 이윤석 목사 05.13
378 "코로나19 팬데믹 후 엄청난 종교적 영적 진공상태로 이어질 것" - 미하엘 벨커 교수(독일 하이델베르크대) 복음뉴스 05.10
377 피어선 예동교회, 41-29 163rd St.로 교회 이전하고 감사 예배 드려 복음뉴스 05.05
376 예장 백석 미주동부노회, 이종진 강도사 목사 임직식 거행 복음뉴스 05.04
375 김성국 목사, <그 많던 예배자는 어디로 갔을까> 출간 복음뉴스 05.04
374 가르친 보람 (敎言役行) - 주진경 목사 주진경 목사 05.04
373 창립 20주년 맞은 주예수사랑교회, 장로 4인 + 권사 2인 임직 복음뉴스 05.02
372 러빙 밀 사역 계속해 온 네이버 플러스, 나눔재단에서 펀드 받아 독거 노인등 도와 복음뉴스 04.29
371 아이티(Haiti)의 현 상황과 위기 대처 방안 - 하명진 선교사 하명진 선교사 04.22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