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소식

 

 

주진경, 황정옥, 강유남 목사 등 "미동부노회" 창립 예배 드려

복음뉴스 3 05.07 21:32
주진경 목사, 황정옥 목사, 강유남 목사 등은 5월 6일(월) 오전 11시에 주예수사랑교회(담임 강유남 목사)에서 "미동부노회 창립 예배"를 드리고 새로운 노회를 결성했다.

1237524375_53GTAYgs_94ef2e37cfae3ef06dc7b470c7f9c459fcb9a171.jpg

창립 예배와 성찬 예식 모두 강유남 목사가 인도하고 집례했다. 강 목사는 "빨리 진행하기 위해서 (모든 순서의 진행을) 제가 맡았다"고 설명했다.

제1부 창립 예배는 묵상 기도, 신앙 고백, 찬송 246장, 박인갑 목사의 기도, 양경욱 목사의 성경 봉독, 강유남 목사의 설교와 기도, 박인갑 목사의 광고, 찬송 259장,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해외총회 전 총회장 정완기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박인갑 목사는 "미동부노회가 창립되기까지 어렵고 힘든 과정들이 있었지만, 궂은 날씨를 화창한 날씨로 바꾸어 주신 하나님께서 미동부노회의 앞날도 환하게 비춰주실 것을 믿는다. 하나님께서 '내 아들이라'고 인 치신 강유남 목사를 귀하게 사용하셔 주셔서, 미동부노회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귀한 노회가 되게 하여 주시고, 있을지도 모르는 사탄 마귀의 대적을 너끈히 이겨내는 노회가 되게 해 주시기를 기도"했다. 



강유남 목사는 양경욱 목사가 봉독한 요한복음 8장 32절을 본문으로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하나님이 반드시 이루시고야 말 하나님의 계획을 경륜이라 한다. 하나님께서 이 땅에서 이루실 경륜은 예수님과 같은 많은 아들을 낳아 교회를 세우는 것이고, 하늘에서 이루실 경륜은 교회로 말미암아 하늘의 기업을 잇게 하는 일이다.

하나님의 경륜의 궁극적인 결과는 하나됨이다. 이 일을 위하여 예수님이 그리스도로 오셨고, 그리스도의 생명 안에서 그리스도를 머리로 하여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하나 되어 사는 교회를 세우셨다. 오직 하나님의 생명으로 거듭나 한 영으로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하나가 될 수 있다.

그리스도를 머리로 해서 사는 교회를 세우는 것이 하나님의 경륜이고, 하나님의 경륜대로 사는 것이 진리의 삶이다.

하나님이 약속하신 언약은 크게 두 가지다. 내가 여자의 후손을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 사탄 마귀를 멸망시킨다는 언약과, 성령을 보내 그리스도를 머리로 사는 거듭난 새생명을 주시겠다는 언약이다.

진리이신 하나님은 예수를 머리로 삼아 일하시고, 진리이신 예수님은 성령을 통하여 진리의 말씀으로 거듭난 주님의 몸이 된 교회인 우리의 머리가 되셔서 일하신다.

기록된 성경 안에서 말씀하시는 살아계신 하나님의 말씀을 지금 내가 듣고 그 말씀을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는 삶, 곧 진리의 삶을 살게 된다. 사단 마귀로부터 자유하는 삶을 누릴 수 있다. 이것이 주님이 가르쳐 준 진리의 삶이다"는 요지의 설교를 했다.

 

축도는 정완기 목사가 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해외총회의 총회장을 역임한 정완기 목사는 미동부노회의 창립을 축하하고, 뉴저지 미주총신대학 선교대학원 설립식을 진행하기 위하여 3박4일 동안 LA에서 뉴저지를 방문했다.

 


제2부 성찬 예식은 묵도, 찬송 141장, 김창주 목사의 기도, 집례자 강유남 목사의 성경 봉독, 강유남 목사의 설교, 분병, 분잔, 찬송 144장, 강유남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되었다.

강유남 목사는 고린도전서 11장 23-25절을 본문으로 "주의 만찬"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만찬이 하나님의 소원이요, 하나님의 뜻이요, 목적이다.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신 이유와 목적이다. 하나님이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신 이유와 목적을 가장 간단하게 설명하는 모습이 성찬 예식이다."라는 요지의 설교를 했다.

분병은 황용석 목사가, 분장은 김환창 장로가 담당했다.

창립 예배와 성찬 예식 후에, "미동부노회" 창립 총회의 회무 처리가 시작됐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면 "강유남 목사 등 '미동부노회' 창립" 제하의 기사를 읽을 수 있다.


김동욱 기자ⓒ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복음뉴스 05.07 21:37
미동부노회 창립 예배, 성찬 예식 및 회무 처리 노컷 동영상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gospel_tv&wr_id=408
복음뉴스 05.07 21:39
강유남 목사 등 "미동부노회" 창립 제하의 기사 읽기 ==> https://www.bogeumnews.com/gnu5/bbs/board.php?bo_table=highlight&wr_id=1945
복음뉴스 05.07 21:39
미동부노회 창립 예배 사진 모음 ==> https://photos.app.goo.gl/9pCRVZA42zqUYrLd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28 "새벽 기도회에도 가지 않고 하나님과 독대" - 이찬수 목사 댓글+1 복음뉴스 07.20
927 뉴저지 교협, 선거관리위원회 구성하고 총회 준비 시작 - 선관… 복음뉴스 07.20
926 뉴욕장로연합회 제69차 조찬 기도회, 하크네시야교회에서 가져 복음뉴스 07.18
925 채한성과 함께 한 화요 찬양 모임 댓글+1 복음뉴스 07.18
924 탁지일 교수 초청 이단 관련 목회자 세미나 복음뉴스 07.11
923 "킹덤 처치 세우기" 세미나 - 뉴욕목사회 주최 복음뉴스 07.11
922 “하나님이 주신 목소리 관리 및 사용법” 세미나 복음뉴스 07.11
921 불러온 혼란으로, 극렬한 대립 보인 뉴저지 목사회 정기 총회 댓글+1 복음뉴스 07.10
920 "성결이 무너지면 모든 것이 무너져" - 정연철 목사 댓글+2 복음뉴스 07.10
919 백석, 대신 미주동부노회 제57회기 임시 노회 복음뉴스 07.07
918 "여인, 뉴욕에 서다" 출판 감사 예배 및 축하 행사 댓글+4 복음뉴스 07.04
917 김송자 사모 자서전 출판 감사 예배 및 축하 행사 순서별 편집… 댓글+1 복음뉴스 07.04
916 다시 발걸음을 뗀 청소년 호산나 선교 대회 댓글+4 복음뉴스 06.29
915 뉴저지 목사회 친선 "어울림" 볼링 대회 개최 복음뉴스 06.25
914 뉴저지 청소년호산나선교대회, 엿새 앞으로 복음뉴스 06.22
913 60여 명이 참석한 2019 할렐루야 뉴욕 복음화 대회 3차 … 댓글+5 복음뉴스 06.21
912 디딤돌 아카데미 미디어 학교 개강 - 20여 명 등록 댓글+2 복음뉴스 06.17
911 2019 호산나 전도 대회 총평 복음뉴스 06.12
910 뉴저지 교협 회칙과 선거 관리 규정의 주요 내용 복음뉴스 06.12
909 "증경'(曾經)" 떼어낸 뉴저지 교협 복음뉴스 06.12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