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끄트머리에서

f5ccc9c37edb05711ce73b529e61094c_1674518604_6.jpg
 
 

오늘의 끄트머리에서

박인혜 시인 0 2023.11.06 06:40

밤이다,


시간의 기계처럼 움직였던

일터와 집에서 하루 일를 마친

오늘의 끄트머리에서

몸과 마음을 풀어헤쳐본다.


영혼이

자유로운 시간,


자유롭기에

때로는

걷잡을 수 없는 슬픔의 소용돌이 속으로

빠져 들기도 하지만


육신은 피곤해도

가장 소중한 시간이다


모든 세상의 것들이

잠들고 있을 것 같은 시간,

마치 동화속의 피터펜과도 같이

어둠을 타고 자유로이 날아다니며

나만의 소중한 시간 속으로 들어가


글과 함께

여행을 시작 한다.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4 바벨탑 박인혜 시인 07.11
13 구름처럼 박인혜 시인 06.16
12 남을 위해 사는 삶은 없습니다 박인혜 시인 05.09
11 벚꽃 축제 박인혜 시인 04.12
10 보이차 사랑 박인혜 시인 02.14
9 눈이 오는 날 박인혜 시인 2023.12.11
열람중 오늘의 끄트머리에서 박인혜 시인 2023.11.06
7 가을 단풍 박인혜 시인 2023.09.24
6 사람과 사람 박인혜 시인 2023.08.13
5 바다 박인혜 시인 2023.07.22
4 민들레 박인혜 시인 2023.06.22
3 절망이란? 박인혜 시인 2023.04.27
2 빗소리 박인혜 시인 2023.03.16
1 나의 기도 댓글+1 박인혜 시인 2023.02.16

8b418fa90f9f2f95e82f4fab17f43c42_1677894975_7876.jpg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