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부의 이익

40b3f5e2c2989e5eb2a312d2d64e3ece_1674517870_0638.jpg
 
 

어부의 이익

이재영 선교사 0 2023.11.27 06:52

 고대 중국 전국 시대에는 여러 나라로 갈라져 끊임없이 전쟁을 치르고 있었습니다.


 각 국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는 중 약해진 나라는 경계를 둔 다른 나라에서 침공했는데 그러던 중 연나라에 흉년이 들어 국력이 약해지자, 그 틈을 탄 조나라가 연나라를 침공하려고 했습니다.


 다급해진 연나라의 소 왕은 소대라는 신하에게 조나라의 혜문 왕이 침공하지 않도록 사신으로 보냈는데 조나라에 도착한 소대는 혜문 왕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연나라와 조나라 국경에 있는 강을 지나다가 문득 강변을 바라보니 조개가 입을 벌리고 햇볕을 쬐고 있는데 황새가 조갯살을 쪼아 먹으려 하자 깜짝 놀라 조개가 입을 오므렸습니다.


 황새가 그만 주둥이를 조개에게  물리고 만 것이죠.


 황새는 비만 안 오면 조개가 말라 죽으리라 생각하였고, 조개는 입만 벌리지 않으면 황새가 굶어 죽으리라 생각하면서 서로 버텼습니다.



마침 그곳을 지나다가 그 광경을 본 어부는 황새와 조개를 잡아 망태 속에 넣고 말았답니다."


 소대는 다시 혜 문왕에게 이어서 말했습니다.


 "전하께서는 지금 연나라를 치려고 하시는데 연나라가 조개라면 조나라는 황새입니다.


 연과 조, 두 나라가 싸워 백성들을 피폐하게 한다면, 조나라와 접해 있는 진나라가 어부가 될 것입니다."


 그같은 말을 듣고 혜문 왕은 소대의 말이 옳음을 깨닫고는 연나라 침공 계획을 추소하였습니다.


 이 이야기에서 어부지리(漁父之利)가 유래된  것인데 커다란 미움과 증오를 만드는 다툼은 처음부터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왜냐하면 다툼에서 결국 이기더라도 남는 것은 상처 뿐이기 때문입니다.


 미움보다는 이해를 공격보다는 포용을, 아픔보다는 평온을 나눌 때 나 자신도 온전히 충만한 삶으로 행복해 질 수 있습니다.


 "싸움을 자제하는 것이 싸움에서 빠져 나오기 보다 쉽다." – 세네카 –


 오늘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33 인생초로(人生草露) 이재영선교사 02.25
232 너희 길을 여호와께 맡기라 김희건 목사 02.24
231 하나님에 관한 생각 김희건 목사 02.24
230 오늘은 2024 년 정월 대 보름 ! 이재영 선교사 02.24
229 감사의 길 이재영 선교사 02.24
228 아직도 하고 싶고, 되고 싶고, 갖고 싶은 것 있는가 ? 이재영 선교사 02.24
227 사라져 가는 것은 아름답다. 이재영 선교사 02.24
226 오늘 하루가 가장 큰 선물입니다. 이재영 선교사 02.24
225 하나님의 성실 김희건 목사 02.19
224 만남의 복 이재영 선교사 02.19
223 녹각이 주는 교훈(鹿角敎訓) 이재영 선교사 02.17
222 고난의 십자가 상 김희건 목사 02.15
221 무심코 던진 따뜻한 말 한 마디 이재영 선교사 02.15
220 습관이 우리를 만든다~ 이재영 선교사 02.12
219 '설' 의 뜻 이재영 선교사 02.10
218 하나님의 하시는 일 김희건 목사 02.09
217 그래도 사랑하십시다 이재영 선교사 02.09
216 사마천의 "계명우기(鷄鳴偶記)" 이재영 선교사 02.09
215 "기쁨 은행" 을 만들어 봐요. 이재영 선교사 02.09
214 지기(地氣) 와 천기(天氣) 이재영 선교사 02.09

8b418fa90f9f2f95e82f4fab17f43c42_1677894975_7876.jpg

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